등록일 2019-08-12 15:2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사진=JTBC '캠핑클럽' 홈페이지 캡처.

 

[블로그뉴스=이지영 기자] ‘캠핑클럽’에 출연 중인 핑클 멤버 이진이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고 미국행에 오른 이유를 고백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 이진이 미국 생활에서 겪은 고충을 털어놨다. 이날 이진은 이효리와 대화에서 “우리 오빠는 걱정하는 스타일”이라며 “처음에 회사에 가면 혼자 있어야 하는 내가 애기 같았나보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효리는 “외국에서 살아본 적도 없고, 영어도 잘 못하는데 사랑하는 사람 하나 보고 외국에서 나가 살기는 힘들 것 같다”며 “다 포기할 만큼 사랑했냐?”고 물어봤고, 이진은 “그렇다”며 남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이진은 “처음 6개월은 신나고 재미있게 놀았다”면서 “(미국에서) 걸어 다니기만 해도 좋았는데 6개월 지나니까 가족이 생각나더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진은 남편과 영상통화를 하며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진은 남편에게 전화를 걸어 “바다 왔다. 나 지금 발 담그고 있다”고 말하자 남편은 “다리는 안 추워? 깊게 들어가지마”라고 당부했다. 이진은 남편에게 “해 뜨는 거 보려고 하는데 지금 해가 안 뜨고 있다”며 주변 풍경을 보여주자, 남편은 “(풍경은) 그만 보고 얼굴 좀 보자”며 자상한 면모를 보였다.

 

한편, 이진은 지난 2014년 지인의 소개로 만난 6세 연상의 남편과 1년 간 교제 끝에 2016년 하와이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본 기사는 필톡 제휴사인 블로그뉴스에서 제공받았습니다.

출처 : 블로그뉴스(http://www.blognews.kr)

뉴스
호텔|풀빌라
골프
맛집
마사지
유학|비자
취업정보
직거래
클라우드태그
이불
여권수령
풀빌라
호텔
공동구매
칸디
요트투어
카지노
요트
앙헬레스
하숙
kandi
디하이츠
리베라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44115560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